default_setNet1_2

유 군수, 코로나19이후 고창 농업의 변화 청년간담회

기사승인 2020.06.25  17:50:42

공유
default_news_ad1

- 고창농산물 우수성, 통합브랜드 등 사례 들며 농생명 문화화 강조

   
 

유기상 군수는 6월 24일 관내 카페에서 지역 청년농업인으로 구성된 청년벤처스 연구회 회원들과 고창농업의 변화를 모색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생산과 가공·유통분야의 젊은 청년CEO로 이뤄진 고창 청년벤처스와의 간담회로, 코로나19 이후 청년농업인의 역할에 대해 진솔한 의견을 주고받는 자리가 됐다.

이번 간담회에서 고창의 농업과 식품산업을 살리기 위한 다양한 의견들이 오갔다.

유기상 군수는 “천혜의 땅 고창에서 나온 농산물은 ‘깨끗하고, 안전하다’는 인식을 전국민에 각인시켜 지속가능한 농업을 유지하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이어 유 군수는 “창업·창농에 재능 있는 젊은 청년사업가가 향후 고창농업의 100년을 책임지는 만큼 어려운 시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함께 울력해 지역이 한단계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청년벤처스 회원들의 적극적인 활동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벤처스 회원들도 “고창농업의 미래를 책임지는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회원들의 역량개발에도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고창코리아 ok@goko.kr

<저작권자 © 고창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