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고창신활력산업단지’ , ESG 친환경 산업단지 변신

기사승인 2023.03.22  15:02:23

공유
default_news_ad1
   
 

군이 고창일반산업단지의 명칭을 ‘고창신활력산업단지’로 바꾸고 본격적인 기업유치 완판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전라북도로부터 3월 17일자로 고창신활력산업단지 명칭 변경이 최종 승인됐다. 또 봉산마을 진입로 정비에 따른 지구계 면적 조정, 2공구 부분준공을 위한 공구분할 등도 이뤄졌다.

앞서 민선 8기 군은 군민대상 설문조사 등을 통해 고창일반산업단지 이름을 고창신활력 산업단지로 바꾸는 절차를 진행해 왔다. 군민들은 기존 산업단지 명칭을 과감히 벗어버리고 미래 지향적인 비전과 브랜드 가치를 표현할 수 있길 바랐다.

산업단지는 이번 명칭변경을 시작으로 ESG 친환경 산업단지로 변신한다. 특히 서해안고속도로, 호남고속도로와 직접적으로 이어지며 물류수송 최적지인 장점을 최대한 살리게 된다.

군은 각종 홍보자료와 도로표지판 등을 정비하고, 곧바로 2공구 부분 준공을 위한 행정절차를 추진해 연내 고창신활력산업단지 최종 준공을 이뤄낼 방침이다.

심덕섭 군수는 “고창신활력산업단지가 지역경제를 이끄는 신성장 엔진으로서 자리잡고, 기업과 사람, 돈이 모이는 활력 넘치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고창에서 성공할 기업을 모시는 일에 혼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창코리아 ok@goko.kr

<저작권자 © 고창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